해외여행 소식에 항공부품사 주가 급등

홍정호 기자 / 뉴스발행일 : 2021.06.14 10:08
[팩트이코노미] 홍정호 기자 = 최근 항공업계가 활기를 되찾으며 항공부품전문 기업 아스트의 주가도 전일보다 3.42% 올라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f160.jpg


전 세계 주요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 접종이 본격화하면서 해외여행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며 항공업계가 다시 성장세를 보일 것이란 기대감이 커지는 가운데 항공부품전문 기업인 아스트에도 투자자들이 몰리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국내에서도 백신접종자는 해외여행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7월부터 백신접종을 완료한 사람들에 한해 해외 단체 여행을 허용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이 소식이 전해지자 주요 국내 항공사들 주가가 급등세를 기록했고, 항공 관련 기업들 주가도 함께 요동쳤다.

아스트는 2001년 설립된 항공기 부품전문업체로 설립 초기 대형항공기 핵심부품인 스트링거를 비롯해 항공기용 골격재 동체 제작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해왓다. 특히 2011년엔 글로벌 항공기제작사인 보잉의 주력 모델인 B747 기종의 후방동체를 수주한 바 있다.
뒤로가기
경제 뉴스 리스트